11092 '토론할 가치가 없다'는 글을 쓰신 이경남목사님께

작성자
차흥도
작성일
2021-04-30 23:34
조회
936
좋은 자료를 올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이런 모임이 있었는지도 몰랐고, 이런 발제들을 했는지도 몰랐었습니다.
잘 알게 해주셔서 고맙습니다.

발제를 보니까, 당시 umc의 아픔을 알 수 있을 것 같고, 두분 신학자의 글을 보니 우리 감리교회가 안고 있는 고뇌가 담겨 있고 나름대로 대안을 제시했다고 보여지는 군요.
이 정도의 합리적인 글이라면 목사님과 만나서 서로의 생각을 주고 받아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번 시간을 정해주시면 제가 찾아가서 뵙도록 하지요.

목사님 말대로 이런 문제는 교단의 공식적인 기구에서 다뤄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알기로는 이철감독회장님께서는 그럴 의지가 있으신 것 같더군요.
저도 이렇게 게시판에서 옳고 그름을 따지는 것 보다는 교단의 공식적인 기구에서 보수와 진보의 양쪽의 합리적인 신학자들이 좀 더 숙의하는 과정을 통하여 감리교회의 공식적 입장을 내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목사님도 같은 생각이시지요?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관리자 2021.06.18 141
공지사항 관리자 2021.03.19 765
공지사항 관리자 2014.10.22 41756
공지사항 관리자 2010.12.29 41327
11276 최세창 2021.06.09 230
11275 김병태 2021.06.09 666
11274 차철회 2021.06.08 526
11273 함창석 2021.06.08 109
11272 최세창 2021.06.08 103
11271 민관기 2021.06.08 365
11270 김경환 2021.06.07 579
이경남 2021.06.07 567
11269 이경남 2021.06.07 428
11268 조현수 2021.06.06 650
11267 이대희 2021.06.05 858
이대희 2021.06.07 326
11266 민관기 2021.06.05 255
11265 이현석 2021.06.05 492
11264 김성기 2021.06.05 202
11263 박온순 2021.06.05 605
11262 김재탁 2021.06.05 459
11261 김재탁 2021.06.05 317
11260 장광호 2021.06.05 266
11259 오재영 2021.06.05 312
11258 남재영 2021.06.05 697
11257 최천호 2021.06.04 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