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는 입후보자들 심사를 엄격하게 하여야 합니다.

작성자
김우겸
작성일
2020-09-23 16:02
조회
1074
어제와 오늘 제 34회 총회 감독 및 감독회장 선거 후보등록이 있었습니다.

이제 선거관리위원회는 후보자 심사를 교리와 장정에 따라 엄격하게 하여야 합니다.
장정이 정한 자격요건에 합당하지 않은 후보는 등록을 취소하여야 합니다. 그래야만 선거 이후에 법적인 다툼을 방지할 수 있을 것입니다.

특별히 제 13조(피선거권) 5항 '후보자가 정회원 허입 후 감리회 재판법에서 근신 이상이나 국가법원에서 대한민국 형법(특별법 포함) 100만 원 이상의 벌금형을 받은 사실이 없는 이'를 잘 가려내야 할 것입니다.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100만 원 벌금형을 받은 이가 후보등록을 한 것 같은데, 이를 묵인하면 안 될 것입니다.

전체 1

  • 2020-09-23 16:17
    2008년에 어느 후보가 감독회장에 당선이 되고도 결국 벌금 100만원 때문에 당선이 무효가 되는
    상황이 있었으니 선관위도 이를 잘 참조할 것으로 보여집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관리자 2020.07.09 5266
공지사항 관리자 2020.05.20 2612
공지사항 관리자 2020.04.24 3311
공지사항 관리자 2014.10.22 40000
공지사항 관리자 2010.12.29 39672
10351 관리자 2020.10.22 101
10350 함창석 2020.10.22 97
10349 오재영 2020.10.22 314
10348 윤금환 2020.10.22 209
10347 이현석 2020.10.22 262
10346 윤금환 2020.10.21 409
10345 박영수 2020.10.21 512
10344 관리자 2020.10.21 324
10343 윤금환 2020.10.21 311
10342 최세창 2020.10.21 354
10341 오영복 2020.10.21 818
10340 현종서 2020.10.20 589
10339 최세창 2020.10.20 95
10338 최세창 2020.10.20 118
10337 장광호 2020.10.20 821
10336 조항권 2020.10.20 603
10335 박찬명 2020.10.20 481
10334 임성모 2020.10.19 900
10333 장병선 2020.10.19 730
10332 관리자 2020.10.19 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