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절설교-부활의 축복/4월4일 부활절 주/강단백색.

작성자
박영규
작성일
2021-04-02 19:53
조회
184
www.seouljejach.co.kr
blog.naver.com/amenpark

부활절 설교-부활의 축복.
성경-누가복음24:1-12절.

하나님의 아들이시며 메시야 이신 예수님께서 인류의 죄를 대속하시려고 참혹한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셨다가 사탄과 죽음을 정복하시고 부활하신 부활절을 맞이하여 하나님께서 주님의 교회와 우리나라와 성도 여러분과 가족과 하시는 모든 선한 일들에 부활의 축복이 넘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사순절 40일과 고난주간 7일을 지내면서 주님의 고난을 기억하시고 체험하신 줄 믿습니다.

부활절은 바벨론 달력으로 [니산]월 16일 예수님 당시의 4월 9일입니다. 예수님께서 안식 후 첫날 새벽 미명에 부활하셨으니 안식일 후 첫날은 바로 현재의 주일날입니다. 그래서 기독교는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날인 주일날 주일을 성수하며 예배를 드리는 것입니다. [니산]이란 의미는‘움직이다’, ‘출발하다’는 뜻입니다. 바벨론 포로기 이후 사용된 히브리 월력의 첫 번째 달(느2:1 에3:7)입니다.

원래는 히브리 달력으로 ‘아빕 월’로 불렸습니다. 양력으로는 3-4월 경. 니산 월 14일은 유월절로 지켜졌습니다. 니산 월 14일날이 양을 잡아 인방과 문설주에 발라 이스라엘백성들은 살고 피의 언약이 없는 이집트인들 집에는 장자와 가축의 초태생이 희생을 당 한날이며 하나님의 어린양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신 성금요일입니다.

우리가 믿는 기독교는 부활의 종교입니다. 하나님을 믿는 성도들의 사후에는 부활과 하나님의 나라 천국이 분명히 있음을 믿습니다. 우리가 믿는 여호와 하나님은 창조주시며 인간의 생사화복을 주관하시며 우주와 지구를 운행케 하시며 다스리시며 살아서 역사하시는 하나님이십니다.

부활절을 맞이하여 예수님께서 다시 사신 것처럼 저와 여러분에게 하나님께서 예수님의 부활의 새 생명과 성령의 생기를 불어 넣어주셔서 예수님처럼 생명과 부활의 축복을 받으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부활절을 맞이하여 부활의 의미를 되새기며 주님의 부활을 통해 은혜와 축복을 받으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1.부활의 의미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부활을 헬라어로 [아니스테미라], [에게르시스]라고 발음하는데 그 뜻은 죽음에서 일어나다, 부활하다, 다시 살아나는 소생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예수님께서 부활의 첫 열매가 되시어 부활하셨으니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성도들도 부활하여 천국에서 영생을 하게 됩니다.

세상을 떠나면 믿는 성도들은 바로 낙원으로 가게 되고 불신자는 음부로 내려가게 됩니다. 그리고 육체는 무덤에 장사를 지내 흙으로 돌아갑니다.
하나님만 아시는 예수님의 재림의 날에 예수님께서 이 세상에 오셔서 무덤 속에 있는 사람들이 다 예수님의 음성을 듣고 부활하여 믿고 선을 행한 성도는 영생천국에 들어가고 악을 행한 사람은 지옥으로 가게 됨으로 하나님의 아들 구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어 구원과 영생을 얻어야하는 것입니다.

기독교의 구원은 전인구원입니다.
기독교는 영혼만 구원받는 것이 아니고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6시간 동안 매달려 고초를 당 하시고 죽으셨다가 무덤에서 3일 만에 부활하셨습니다. 기독교인의 부활은 예수님처럼 부활하는 영혼과 육체의 전인구원이요 부활인 것입니다.

죽은 후에 부활하실 것을 예수님께서 친히 예언하셨습니다(마16:21).

2.예수님께서 죽은 자를 다시 살려주셨습니다.
죽어서 장사지낸 나사로를 무덤에서 나흘 만에 부활 시켜주셨습니다(요한복음 11장) 나인 성 과부 여인의 죽은 외아들의 행상을 멈추시고 청년을 살려주셨습니다(눅7:11-15).

회당 장 [야이로]의 외동딸이 죽었었는데 예수님께서 살려주셨습니다(마9:23-25). 죽은 여인[도르가]를 베드로 사도가 기도 드렸더니 하나님께서 살려주셨습니다(행9:36-40) 하나님의 아들이시며 성자 하나님이신 예수님은 죽은 자를 살리셔서 부활시키는 분이십니다.

예수님께서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요한11:25) 예수님께서 재림하실 때 살아 있는 성도들은 들림 받게 하시고 무덤에 장사지낸 성도들의 육신은 부활하여 천국에 들어가 영생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죽음을 체험하시고 무덤에 까지 들어가 보셨기에 믿는 성도들을 능히 구원하시고 부활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성령을 받으면 부활합니다. 예수님을 믿으면 부활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자녀인 성도들은 부활하여 천국에서 영생을 하게 됩니다.

하나님께서 예수님을 부활시키신 것처럼 성도들에게 부활의 새 생명을 주십니다. 아담의 원죄로 말미암아 흙으로 돌아갈 유한한 존재인 인류에게 둘째 아담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구원과 부활과 영생 천국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려야합니다.

3.예수님의 부활을 확신 하시기를 축원합니다.
예수님께서 부활의 첫 열매가 되셨습니다.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우리들도 예수님처럼 사망에서 생명으로 옮겨졌습니다. 유한한 존재가 영원하신 하나님 아들 예수님처럼 부활하게 되는 것을 믿으시기를 부활의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구약성경 에스겔서 37장에 보면 에스겔이 본 환상에 골짜기에 뼈들이 가득했는데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하나님의 생기가 들어감으로 그 뼈들이 살아서 사람의 형상으로 부활해서 예루살렘으로 귀환하게 되었는데 그 뼈들은 바벨론 포로 중에 있는 이스라엘 백성들의 영적인 상태를 보여준 것이었는데 하나님께서 세우신 바사 [페르샤]왕 [고레스]가 바벨론을 정복하게 하시고 이스라엘 백성들을 무덤 같은 바벨론 포로에서 해방시켜 주신 것은 역사적인 이스라엘 민족의 부활 사건입니다.

구약성경 에스겔 37장에 바벨론을 무덤으로 표현하였습니다(겔37:12절). 성도 여러분 현실에서 부활의 새 생명을 체험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북한 동포들에게도 자유와 해방을 주시기를 하나님께 간구합니다. 죽을 자가 살아나기를 축원합니다. 주님의 교회가 부흥과 부활의 축복이 있기를 축원합니다. 기울던 가문과 사업이 하나님의 축복으로 부활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부활의 주님께서 코로나 19 감염병으로부터 인류와 우리나라와 국민들을 지켜 주시고 구원해 주시기를 축원합니다.

기독교의 부활은 인류와 성도들에게 소망을 줍니다. 기독교 복음의 핵심은 하나님의 사랑과 예수님의 십자가를 통한 하나님의 용서와 믿음을 통한 구원과 예수님의 부활과 영생 천국인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베드로 사도가 [고넬료]의 집에 가서 예수님의 십자가와 부활을 전했을 때 말씀 듣는 모든 사람들에게 성령이 임했습니다(행10:38-46)

하나님 아버지와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성도들에게 십자가 후에 부활이 있습니다. 고난과 시험 후엔 부활과 생명과 구원과 축복이 있습니다. 고난 받는 성도가 있습니까? 고난 후에 부활이 있다는 확신을 가지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십자가와 부활이 없었더라면 우리는 여전히 죄로 말미암아 흙으로 돌아 갈 수밖에 없는 유한한 존재인데 예수님의 십자가의 대속의 은총으로 구원과 부활과 영생을 얻게 되었으니 하나님 아버지께 감사와 영광과 존귀를 세세토록 돌립니다.

4.부활의 축복을 받으시기를 축원합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보니까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에 확실히 예수님의 부활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안식 후 첫날 새벽에 여인들이(막달라 마리아, 요안나, 야고보의 어머니 마리아)돌아가신 주님께 향 품을 준비해 가지고 무덤에 가서 보니 무덤이 열려 있었고 무덤에 들어가 보니 주님이 계시지 않았습니다.

찬란한 옷을 입은 두 천사가 여인들에게 어찌하여 산자를 죽은 자 가운데서 찾느냐고 말했습니다. 예수님은 산자이십니다. 죽음을 정복하시고 사망을 이기시고 다시 사신 것입니다. 두 천사가 여인들에게 여기 무덤에 계시지 않고 살아 나셨다고 분명히 말했습니다.

갈릴리에서 주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신 것처럼 십자가에 못 박혀 죽으셨다가 무덤에 장사지낸 삼일 만에 하나님의 능력으로 다시 살아나신 것입니다. 여인들이 빈 무덤을 보고 천사가 전하여준대로 주님께서 부활하셨다는 소식을 열한 사도들에게 전해주었습니다.

베드로 사도가 무덤에 달려가 빈 무덤과 주님의 세마포를 보았습니다. 요한복음 20장19-22절에 보면 안식 후 첫날 저녁 때에 제자들이 유대인들이 두려워 문을 잠그고 숨어 있었는데 부활하신 예수님께서 나타나셔서 제자들에게 평강을 비시고 손의 못자국과 옆구리의 창에 찔린 상처를 보여주시고 성령을 받으라. 고 말씀 하셨습니다.

성도들도 예수님처럼 하나님의 능력으로 부활하게 되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음성을 들으면 부활하게 되는 것입니다(요5:28-29) 생명의 부활과 심판의 부활이 있는데 하나님 믿는 성도들은 생명의 부활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요5:29)

신령한 몸으로 부활하게 됩니다(고전15:44)
변화된 몸으로 부활하게 됩니다(고전15:51)
예수님께서 흙으로 만든 육신을, 흙으로 돌아갈 몸을 예수님의 영광의 몸의 형체와 같이 변케 하십니다(빌3:21) 할렐루야!

하나님과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성령을 받으면 부활합니다(롬8:11)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부활하신 주님을 뵙고 주님을 만져보았습니다(마28:9, 눅24:39) 예수님의 십자가의 대속의 은총과 부활이 없었다면 인류의 죄와 죽음의 문제가 해결 되지 않았을 것입니다(고전15:17) 성도들과 인류의 소망은 부활과 영생과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 막달라 마리아에게, 여인들에게, 11제자에게, [엠마오]로 가던 두 제자에게 500여명에게(고15:46) 다메섹 도상에서 사울이라는 바울에게, 로마 황제의 기독교 박해로[밧모]섬에 유배 간[요한]사도에게 나타나셨습니다.

부활절을 맞이하여 사도들과 여인들처럼 부활의 주님을 만나시기를 축원합니다. 세계 경제, 우리나라 경제, 우리의 신앙, 주님의 교회, 주님의 종과 성도들 그리고 북한 동포들이 부활의 새 생명을 얻기를 부활하신 주 예수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예수님을 믿으시면 부활의 새 생명을 얻습니다. 예수님의 음성을 들으시면 부활의 새 생명을 얻습니다. 예수님께서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예수님의 부활절을 맞이하여 하나님께서여러분들에게 부활의 소망과 새 생명을 주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성도 여러분, 기독교의 핵심 복음인 예수님의 십자가의 대속의 은혜와 죽은 자의 부활과 하나님 나라에서의 영생을 확신하시고 자신 있게 전도하시기를 예수님의 이름으로 부탁드립니다. 기독교는 사랑과 부활의 종교입니다.

창조주 하나님과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보혜사 성령을 받으면 심판과 죽음을 면하고 부활하여 하나님 나라에서 영생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막달라 마리아처럼 부활하신 예수님을 만나시는 부활절이 되시기를 부활이요 생명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할렐루야!

*서울 제자 교회 목사 박 영 규.
*한국위안부소녀 기념교회 설립추진목사
설립추진 위원 감리회 본부 서부연회 총무 배성기목사 국회의원 김민석집사.
*동대문 교회 협동목사.


전체 2

  • 2021-04-02 21:59
    아멘... 또 성경과 같이 유월절을 기준으로 부활하신 날을 확인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2021-04-03 17:47
      엄장로님 감사합니다. 건승하시기를 하나님께 기도드립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관리자 2021.03.19 584
공지사항 관리자 2014.10.22 41469
공지사항 관리자 2010.12.29 41095
11075 박영규 2021.04.25 89
11074 이경남 2021.04.25 366
11073 박형권 2021.04.25 770
11072 조완석 2021.04.24 1562
11071 함창석 2021.04.24 94
11070 함창석 2021.04.24 80
11069 김성기 2021.04.24 260
11068 노재신 2021.04.23 580
11067 노재신 2021.04.23 943
11066 관리자 2021.04.23 526
11065 오재영 2021.04.23 697
11064 신동근 2021.04.23 1204
11063 박온순 2021.04.23 728
11062 박해서 2021.04.22 708
11061 최세창 2021.04.22 97
11060 김성기 2021.04.22 230
11059 이주헌 2021.04.22 298
11058 노재신 2021.04.22 483
11057 박형권 2021.04.22 680
함수남 2021.04.22 198
11056 노재신 2021.04.22 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