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감리교 신앙의 강조점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4-10-01 23:16
조회
1140
제 1 편 역사와 교리

제 1 절 신앙과 교리의 유산
 2. 감리교 신앙의 강조점

[40] 감리교의 신앙전통은 기독교의 참된 구원의 진리와 성서적 경건을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것을 강조한다. 이것은 하나님의 은혜 안에서 성서적인 구원의 길을 살아가는 것이며, 믿음과 사랑을 통해 성화와 완전으로 나아가는 실천적 제자의 도리를 구체화하는 것이다. 웨슬리는 구원이 하나님의 선행적 은혜, 칭의, 성화로 이루어진다고 보았다. 인간은 하나님의 형상으로 창조되었으며, 충만하고 온전한 구원은 타락한 인간성을 새롭게 하는 것이다. 이러한 하나님의 창조와 새 창조의 경륜은 개인적 성화, 사회적 성화, 그리고 창조의 완성을 포함한다.
[41] 1) 선행적 은혜 우리는 모든 인간 속에 이미 선행(先行)하는 하나님의 은혜가 있어서 하나님의 구원이 모든 사람에게 열려져 있음을 믿는다. 선행적 은혜는 인간이 하나님을 찾는 구원의 첫 열망과 소원을 일으킨다. 이 선행적 은혜 때문에 웨슬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속죄의 은혜가 만민에게 값없이 주어진다고 믿었다. 그러나 선행적 은혜는 구원의 여명이며 준비로서 복음에 의한 회개와 구원의 은혜로 나아가야 한다.
[42] 2) 칭의와 확증 웨슬리는 종교개혁자들의 칭의 교리를 구원 이해의 기초로 받아들였다. 이는 하나님께서 우리를 위해 베푸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공로에 의해 죄를 용서하시고, 회개하는 우리를 의롭다고 여기시는 은혜를 말한다. 오직 믿음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은혜를 받게 되며, 하나님과의 올바른 관계 회복을 의미하는 화해가 이루어진다. 이 관계의 변화는 하나님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통해 새로운 창조를 가져온다. 우리는 회심을 통해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라는 성령의 확증을 얻는다. 이 영적 체험은 하나님의 사랑이 그 주체가 되지만 우리의 응답을 포함한다. 이와 같은 중생과 회심은 지속적인 성화의 과정으로 나아간다.
[43] 3) 성화와 완전 회개와 칭의를 통해 죄사함 받은 우리는 계속해서 성화와 그리스도인의 완전을 목표로 성장하게 된다. 성화의 목표인 완전은 인간의 본래적인 하나님의 형상을 회복하고 완성하는 것이다. 그것은 하나님을 전적으로 사랑하고 이웃을 자신과 같이 사랑하게 되는 의미에서의 완전이다. 또한 완전은 예수 그리스도의 마음과 삶에 우리 자신을 일치시키는 것이다. 하나님께서 성령의 은사로 우리 마음 속에 부어 주시는 순결하고 완전한 사랑이 지배하는 곳에 죄와 정욕의 권세는 서서히 정복된다.
성화의 과정에 있는 신자들은 성령의 깨우치심으로 죄에 대해 더욱 예민해지며, 유혹과 시험을 이기는 힘을 얻게 된다. 신자들은 하나님의 성화의 은혜에 응답함으로써 구원의 역사에 동참한다. 성화에 있어서 인간의 능동적 노력과 수고가 필요하지만, 완전에 이르는 것은 하나님의 은사이다. 그리스도인의 완전은 인간의 연약함과 한계를 인정하며, 다시 죄로 인한 타락의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웨슬리는 이 세상에서 순간적인 완전을 인정했지만, 그것은 언제나 소망과 기대를 통해 목표로 남아 있어야 한다고 했다.
[44] 4) 믿음과 선행 믿음은 구원의 출발로서 하나님의 선물이다. 믿음에서 비롯되며 믿음을 증명하는 선행(善行)은 성화의 과정 안에서 구원의 완성을 위해 작용한다. 선행은 하나님의 은혜에 응답하여 성령의 능력을 통해 맺는 열매들이다. 그 열매들은 궁극적으로 사랑의 완전을 목표로 한다. 결과적으로 그리스도인의 삶은 훈련과 실천을 통해 사랑 안에서 성장하고 성숙한다.
[45] 5) 은혜의 수단과 교회 감리교인들은 삶에 있어서 훈련과 성숙을 믿는다. 복음적인 신앙생활은 먼저 하나님의 은혜를 받아들이고 이에 응답하여 성령의 열매를 맺는 교회 공동체의 책임적인 삶이어야 한다. 교회는 그리스도의 몸된 공동체로서 세상과 사회 속에서 하나님의 뜻을 실현하는 사명을 가진다. 성도들의 삶에는 예배를 통한 말씀과 성례전이 있으며,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를 받들어 주는 여러 종류의 은혜의 수단들이 있다. 감리교회의 원래 형태는 경건을 실천하는 속회와 같은 모임들을 통해 사랑의 돌봄과 양육을 목표하는 공동체이다. 거기서 예배와 기도회, 절제와 금욕, 선행과 자비의 행위 등 개인과 사회를 성화시키는 복음적 삶의 훈련이 이루어진다.
[46] 6) 선교와 봉사 구원은 개인의 구원뿐만 아니라 역사와 사회를 성화 시키는 데까지 이르러야 한다. 개인적 경건은 사회적인 봉사와 참여, 하나님의 나라를 위한 동참의 행위와 균형을 이루어야 한다. 사회를 변화시켜 하나님의 정의를 실현하려는 우리의 노력은 하나님의 다스리심과 그의 은혜에 의존한다. 믿음의 공동체인 교회는 성령의 역사와 능력에 의해 세상을 향한 선교와 봉사를 위해 힘쓴다. 우리는 그 역사에 동참하는 책임을 가진다. 우리는 사랑과 자비의 섬김을 통해 이 세상에서 평화와 정의, 자유와 평등의 실현을 위해 하나님의 동역자로 일해야 한다.
[47] 7) 세상의 종말과 하나님 나라 감리교인들은 하나님의 은혜의 역사가 창조의 완성을 목표로 하여 성령 안에서 이루어지고 있음을 믿는다. 하나님의 나라는 예수 그리스도에 의해 이 세상에 선포된 복음의 중심이다. 하나님의 나라는 은혜가 죄를 이기고 인간을 구원하는 경륜이 시작되었음을 말한다. 또한 하나님의 나라는 장래에 영광 중에 임하는 예수 그리스도의 재림과 심판, 모든 신자의 몸의 부활, 그리고 영원한 하나님의 다스리심을 가져 오는 세상의 종말을 말한다.
성화의 삶은 인간과 사회에서 출발하여 자연과 창조세계 전체에까지 미친다. 하나님의 창조계획은 결국 만물의 회복과 갱신을 통해 완성될 것이다. 이러한 새 창조의 원동력은 오늘날 죄의 타락의 굴레 아래 신음하고 있는 우주 만물에게 희망을 주며, 우리로 하여금 책임을 가지고 하나님의 총체적 구원의 경륜에 참여하게 한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9 관리자 2014.10.01 1169
188 관리자 2014.10.01 1135
187 관리자 2014.10.01 1103
186 관리자 2014.10.01 1207
185 관리자 2014.10.01 1130
184 관리자 2014.10.01 1275
183 관리자 2014.10.01 1170
182 관리자 2014.10.01 1294
181 관리자 2014.10.01 1156
180 관리자 2014.10.01 1248
179 관리자 2014.10.01 1236
177 관리자 2014.10.01 1068
176 관리자 2014.10.01 1001
175 관리자 2014.10.01 1039
174 관리자 2014.10.01 1077
173 관리자 2014.10.01 1072
172 관리자 2014.10.01 924
171 관리자 2014.10.01 996
170 관리자 2014.10.01 1002